서울에 살고 있는 사회복지사 <황미화>

캠페인 (희망을 전합니다)
작성자
국민통일방송
작성날짜
2018-02-05 17:26


 안녕하세요 저는 서울에서 살고 있는 31살 황미화입니다.

저는 소학교에서 사회복지사로 일하고 있는 사람입니다. 
사회복지사는 사람들이 인간다운 삶을 살아가고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도와주는 사람입니다. 
북한에도 사회복지사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만약, 있다면 통일이 되어 만나고 싶습니다.
북한에 살고 있는 분들도 꿈을 꾸고 행복한 삶을 살았으면 좋겠습니다. 
전체 0

국민통일방송 후원하기

U-friends (Unification-Friends) 가 되어 주세요.

정기후원
일시후원
페이팔후원

후원계좌 : 국민은행 762301-04-185408 예금주 (사)통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