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조선의 인권을 말하다

  • 방송정보 | 종영방송
  • 출연진행:

공식 SNS

자유롭게 들을 수 없다면 인간의 기본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것입니다

북조선의 인권을 말하다
작성자
국민통일방송
작성날짜
2011-08-16 17:25




오늘 북조선의 인민들은 하고 싶은 말도 못하고, 보고 싶은 것도 못보고, 가고 싶은 데도 마음대로 갈 수가 없습니다. 왜 인권이 꽃펴난다는 조선에서 이런 일이 벌어지고 있는 걸까요? 우리 함께 그 모순점을 찾아봅시다.



해설 : 안녕하십니까. <북조선의 인권을 말하다>시간의 김태연입니다. 오늘은 ‘자유롭게 들을 수 없다면 인간의 기본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것입니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하려고 합니다. 잠시, 바다가 마을에 살고 있는 형제 간 대화를 들어보시겠습니다.



효과 : 파도소리(철썩 철썩)

동생 : 거봐 형. 오늘 파도 높아서 고기잡이 못 나갈꺼라고 했지?

형 : 그러게. 너 정말 신통하다야. 근데 거 날씨를 어찌 이래 잘맞히니?

동생 : 흐흐흐. 다 방법이 있지.

형 : 응? 무슨 소리니?

동생 : 형. 아무도 없으니까 하는 말인데. 혹시 남조선 라지오 들어봤어?

형 : (놀라며) 뭐라고? 너 라지오에 손댔구나?

동생 : 응. 간단하더라구.

형 : 얘가. 정말 큰일날려고 진짜. 어디 가서 친구들한테라도 그런 소리 말아라.

동생 : 알아알아. 근데, 형 처음에는 날씨소식이나 좀 들어보려고 했는데, 그게. 너무 재밌단 말이야. 요즘에 밤마다 듣는다니까?

형 : (걱정하는 듯)그러다 잡혀간다. 정말 조심해라. (궁금하다는 듯이) 근데 뭐가 그리 재밌어?

동생 : 아니, 녀자 방송원이 하는 걸 들어보면 아주 목소리랑 말투가 기가 막혀. 얼마나 상냥하게 말을 하는지 간을 살살 다 녹인다니까.

형 : 흐흐흐, 그래? 그럼 나도 좀 들어보고 싶다야.

동생 : 근데 있잖아, 형. 남조선 좀 이상하다?

형 : 뭐가?

동생 : 아니... 북조선하고는 정말 다른거 같애. 대통령 욕도 하고 막 그런다니까?

형 : 그래? 남조선 사람들은 말은 속시원이 다 하고 사나보네.

동생 : 그리고 형 혹시 소식 들었어? 에짚트에서는 아들한테 정권 물려주려고 하다가 민심이 성나서 난리가 났대.

형 : 그래? 야... 우리는 3대째 물려줘도 찍소리 못하는데, 대단하다... (잠시 생각에 잠겼다가) 아이고, 이런 말 그만하자. 이러다 우리 큰일 나겠다.



지금도 남몰래 라지오를 듣고 있는 여러분, 여러분은 왜 남조선의 라지오를 듣고 계십니까?

어떤 분은 세상 돌아가는 소식이 궁금해서, 또는 남한 노래가 좋아서, 혹은 단순한 호기심에서 듣고 계실 것입니다.



하지만 북조선 당국은 남조선 라지오 듣는 것을 금지하고 있습니다. 2005년도에는 밀수된 라지오나 소형록음기, MP3를 듣거나 소유하면 자수하라는 포고령을 발표하고, 적발되면 강력히 처벌하겠다며 공포감을 조성하고 있습니다.



왜 북조선 당국은 이렇게도 라지오를 금지하는 걸까요? 가장 큰 리유는, 당국이 원하는 정보만 제공해서 주민들의 의식을 통제하기 위해서일 것입니다. 당국이 유일하게 허용하고 있는 조선중앙통신이나 로동신문과 같은 언론들은 말도 안 되는 체제찬양만 할 뿐 북조선 내부 사정조차 정확하게 알려주지 않습니다.



두 번째 리유는 라지오를 듣게 되면 인민들이 국제정세를 알게 되기 때문입니다. 만약 인민들이 라지오를 자유롭게 듣고, 국제 상황에 비추어 북조선 내부 상황을 판단할 수 있게 된다면 체제에 대한 비판의식이 자라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 그 동안 거짓말로 주민을 속였다는 것이 밝혀진다면 인민들의 분노를 살 것이 뻔하기 때문에, 이것이 두려울 것입니다.



지금은 세계화 시대라고들 합니다. 앉은 자리에서 멀리 나라밖 소식을 실시간으로 알 수 있을 정도로 정보망이 잘 발전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아직도 북조선에서는 인터네트는 최고위급 몇 명만 사용할 수 있는 특권에 불과하고 입소문으로 세상 돌아가는 것을 지레짐작할 뿐입니다.



세계 사람들이 누구나 접할 수 있는 정보를, 북조선 주민들만 모르고 있다는 것은 말이 안 됩니다. 북조선 당국은 정보를 차단하거나 왜곡하는 행위를 즉시 중단하고, 인민들이 외부세계의 정보를 자유롭게 들을 수 있도록 보장해야 할 것입니다.



자유롭게 들을 수 없다면 인간의 기본 권리를 누리지 못하는 것입니다.

전체 0

국민통일방송 후원하기

U-friends (Unification-Friends) 가 되어 주세요.

정기후원
일시후원
페이팔후원

후원계좌 : 국민은행 762301-04-185408 예금주 (사)통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