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깊은 뉴스

  • 방송정보 | 뉴스시사
  • 출연진행: 신지은(MC), 최요한(시사경제 평론가)

공식 SNS

저출산·고령화로 인한 '인구지진'...세계 인구의 미래는?

더 깊은 뉴스
작성자
이정철PD
작성날짜
2021-07-16 16:49

진행> 세계의 뉴스나 이슈.. 역사나 다양한 정보를... 더 깊이 있고 흥미롭게 풀어 보는 ‘더 깊은 뉴스’ 시간입니다. 최요한 평론가님, 안녕하세요?

진행> ‘인구절벽’에 대한 이야기는 우리 방송에서도 예전에 몇 번 해드린 적이 있는데요. 요즘 몇몇 나라에서는 인구절벽이라는 단어를 넘어서 ‘인구지진’이라는 말까지 나오고 있는 실정이라고 합니다. 오늘은 최근에 계속해서 전 세계적인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인구 감소 문제를 좀 살펴보겠습니다. 우선 ‘인구지진’이라는 단어는 어떤 의미인가요?

진행> 정말 엄청난 비유네요. 그런데, 보통은 ‘인구절벽’이라는 말을 쓰지 않았나요?

진행> 그렇군요.. 인구가 급격하게 줄어드는 추세는 현재.. 전 세계적 현상인가요?

진행> 그러면, 혹시.. 인구가 오히려 늘어나는 나라도 있나요?

진행> 정리해보면.. 전 세계에서 지역적으로 불균등하게 인구의 증감이 진행되지만, 결국은 세계의 전체 인구가 줄어든다는 건가요?

진행> 아프리카는 식량 걱정 등이 심각한데.. 인구가 늘고, 그런 걱정 안 해도 되는 나라들은 인구가 줄고.. 현실적으로는 그 반대로 돼야 하는데 말이죠... 그러면, 각  라별 합계출산율은 어떤가요?

진행> 중국이 워낙.. 산아제한 정책을 계속 해 왔어서 그럴까요?

진행> 그러면, 이렇게 세계적으로 출산율이 줄어드는 이유는 어디에 있나요?

진행> 무슨 해결 방안이 있지는 않을까요?

진행> 나라의 출산 지원금이 궁극적인 해결책이 되지는 않는다는 건가요?

진행> 흔히들 인구정책이 성공한 나라로 불란서를 꼽잖아요? 어떤 정책을 펼쳤고, 어떤 이유가 있길래 많은 나라에서 실패하는 인구정책이 성공했나요?

진행> 정말 그러네요. 국가와 국민들이 모두.. 남다르게 인구에 대한 생각을 하는 것 같은데요?

진행> 어떤 건가요?

진행> 우리 입장에서는.. 정말 독특하게 느껴지네요...

진행> 결혼과 출산을 분리하고, 다양한 형태의 가족이 자연스럽게 용인되며, 국가가 아이를 함께 키운다는 분위기가.. 불란서의 출산율을 높이는 이유가 된 거네요. 한국의 현재 합계출산율은 1명도 되지 않는다고 하죠.. 불란서의 사례도 참고하면 좋을 것 같네요. 최요한 평론가님, 오늘도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썸네일 이미지 =MBC News 유튜브 캡처>
전체 0

국민통일방송 후원하기

U-friends (Unification-Friends) 가 되어 주세요.

정기후원
일시후원
페이팔후원

후원계좌 : 국민은행 762301-04-185408 예금주 (사)통일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