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 74주년을 맞은 한국의 분위기

등록일 2019.08.15


박 : 핵심어로 알아보는 한국, 매 월 셋째 주는 한국 사람들은 도대체 왜 이런 걸 검색했는지,
한 주 간 한국 사람들의 가장 뜨거운 관심은 무엇인지 알아보는 시간인데요.
오늘은 어떤 주제로 준비해주셨나요?

황 : 오늘은 8월 15일, 광복 74주년입니다.
일본의 경제 보복으로 반일 분위기가 점점 고조되고 있는 요즘인데요.
대한민국 임시정부수립 100주년 해에 광복 74주년을 맞은
한국의 분위기를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박 : 1945년 한민족은 일제의 식민 지배에서 해방됐고요.
3년 뒤 서울과 평양에는 대한민국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각각 들어섰습니다.
일본으로부터 독립은 했지만, 남과 북으로 갈라져 벌써 74년이 지난 것이죠.

황 : 네, 특히나 올해가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은 해입니다.
그래서 정부에서는 독립과 광복 같은 역사적인 문제들에 대해서는 큰 관심을 보였는데요.
대통령의 신년 연사에서도 이 부분을 언급하며 정부의 의지를 확인했고요.
국민적인 관심도 유발했습니다. 그래서 국가유공자나 독립운동가 등 국가와 관련되어
희생한 분들의 추모와 공로를 인정해 훈장을 수여하는 등 국가 유공자에 대한 예우도 이어졌습니다.

<중략>


댓글 (총 0 개)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