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라진 북한의 간부들

등록일 2019.05.02

MC :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김가영입니다. 미북 하노이 정상회담 당시 대미협상을 담당했던 북한 주요 간부들이 일선에서 자취를 감췄습니다. 하노이 회담이 결렬된 데 대한 문책성 인사라는 평가가 나옵니다. 한편 중국 정부가 자국에 파견된 북한 노동자들에게 귀국을 요구하면서, 아직 충성자금을 확보하지 못한 북한 노동자들 사이에선 우려 섞인 반응이 나오고 있다고 합니다. 오늘도 북한 안팎의 정세를 국민통일방송·데일리NK 이광백 대표와 함께 진단해봅니다. 대표님, 안녕하세요?

1. 지난 2월 베트남 하노이에서 진행된 미북 정상회담이 결렬된 이후에, 당시 대미협상을 담당했던 북한 주요 간부들이 일선에서 자취를 감췄습니다. 일단 북핵 실무 협상 담당자로 나섰던 김혁철 대미특별대표가 외교무대에서 사라졌는데요. 회담 결렬의 책임을 김혁철이 지고 경질된 것이란 관측이 나오고 있죠?

1-1. 김성혜 통일전선부 통일책략실장과 박철 전 유엔 주재 북한 대표부 참사도 하노이 회담 이후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는데요. 김혁철과 함께 문책을 받았을 가능성도 있습니까?

2. 특히나 김혁철은 대미특별대표로 임명되기 전에 스페인 주재 북한 대사를 지내지 않았습니까? 일각에선 최근 자유조선이라는 반북단체가 스페인 대사관을 습격한 것을 두고, 북한이 일부 책임을 김혁철에게 지게 했을 것이란 분석도 내놓고 있는데요?

3. 김혁철이 하노이 회담 결렬, 여기에 스페인 대사관 습격 사건과 관련해 책임을 지게 됐다면 그 처벌 수위는 어떨지도 관심인데요. 아직 확인된 건 없습니다만, 언론에선 ‘혁명화 조치’를 받았을 것이란 관측부터 ‘숙청설’까지 제기하고 있더라고요?

4. 한편 김영철 통일전선부장의 자리는 장금철 아시아 태평양평화위원회 위원으로 교체됐다고 합니다. 통전부장은 대남 업무를 담당하지만, 작년부턴 대미 비핵화 협상을 총괄해왔는데요. 통전부장 교체 역시 하노이 회담 결렬에 대한 문책성 인사라고 볼 수 있을까요?

5. 반면 하노이 회담 결렬의 책임을 지기 전에 김영철이 자진해서 자리를 내려놨다는 얘기도 있습니다. 현재 김영철은 당 부위원장과 국무위원 자리는 계속 유지하고 있는데요. 앞으로의 입지는 어떻게 될 것으로 보십니까?

6. 사실 하노이 회담 결렬 이후, 대미협상을 맡았던 인물들이 관련 책임을 지게 될 것이란 관측은 꾸준히 제기돼 왔는데요. 그간 북한 내부에선 정책 실패에 대한 책임을 지고 간부들이 숙청된 사례가 여럿 있지 않았습니까?

6-1. 김정은의 지시에 토를 달지는 못하는데, 정작 정책 실패의 책임은 다 져야 하는 게 북한 간부들의 운명인데요. 이런 체계가 오히려 북한이 정상국가로 가는 데 매우 큰 걸림돌이 되는 것 같은데요?

7. 다음은 북한 내부 소식입니다. 최근 중국 정부가 자국에 남아 있는 북한 노동자들에게 귀국을 촉구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이 때문에 북한 노동자들 사이에서 우려와 불만이 섞인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고요?

8. 그도 그럴 것이, 해외에 파견된 북한 노동자들은 당에 상납해야 할 충성자금을 확보해야 하지 않습니까? 갑작스럽게 귀국을 하게 되면, 충성자금을 다 내지 못한 책임도 지게 될 텐데요.

9. 그런데 북한 당국의 대처는 더 황당합니다. 중국 정부의 귀국조치에도 불구하고, 북한 노동자들에게는 ‘계속 중국에 머무르며 일을 하라’는 지침까지 하달했다고요?

10. 한편 중국에서 북한 노동자들의 귀국을 촉구하는 것과는 다르게, 러시아에서는 오히려 북한 노동자가 증가하고 있다는 얘기도 있던데요. 마침 지난 주 북러 간 정상회담도 열렸는데, 앞으로 북한이 외화벌이 출구로서 러시아를 활용할 가능성도 있을까요?

MC : 네, 잘 들었습니다. 지금까지 하노이 정상회담 결렬에 따른 북한 내 문책성 인사와 중국에 파견됐던 북한 노동자들의 귀국 조치 현황을 살펴봤습니다. 대표님, 감사합니다. 

댓글 (총 0 개)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
이모티콘 지금북한실정
다시 말해. '충성자금' 이란게 '개정은 놈을 마구 모함하고 욕해서 번 돈' 이래도 좋으니 무조건 많이만 보내면 다 면죄부가 된다는게 지금 북한실정이다 이거쥐. 이지명이란 탈북자단체 회장놈도 지금 북한 가족과 친척들에게 총 수십만 달러 보내준 덕분에 정치범수용소커녕 핵심계층되어 잘만 산대!!~ 그니까 요즘은 [아주 똑똑한 놈은 남조선으로 튀고, 좀 똑똑한 놈은 중국으로 뛰고 얼짜 뻥짜(바보등신)들만 국내에 남아 산다]는 말이 북한 대유행어지 ㅋㅋㅋ.
  19-05-07  | 수정 | X 
이모티콘 개정은씹어도
요즘은 그래서 탈북해서 이 남한에 온 탈북자 가족들에게 정치범수용소로 보내긴커녕, 찾아와서 [외화돈 내라]고 당국에서 요구한대. 심지어 [탈북해서 십년째이고, 바로 개정은놈 마구 씹고 욕해서 돈번 탈북자 회장]에게 최근 북한서 전화가 왔는데 [조카가 장성되었다. 당신이 십년 가까이 꾸준히 송금한 50만 달러가 넘는 외화 때문]이라고 한다. 세상에~ 이젠 탈북자가족이고 그 탈북자가 막 김씨네 일가를 욕하고 모함해서 번 돈이래도 외화만 잔뜩 보내면 그 놈 가족이 장성까지 되다니... 믿어지지 않지만 [통일한국]의 이지명이란 사람의 수기에서 나온 실화란다. 정말 순 진짜 진실이래. 개정은 마구 욕하고 씹어서 번 돈이래도 좋으니, 외화만 보내면 그걸로 북한군 장성까지 될 수 있다???? 그러나 이게 순 진짜 정말 지금 북한현실인 걸 어째?? 정말인데~!!   19-05-07  | 수정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