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화국 창건 70돌 특집) 잃어버린 70년

등록일 2018.09.07

안녕하십니까? 이광백입니다.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을 창건한지 70년이 됐습니다. 인민이 주인된 사회주의 지상낙원을건설하겠다던 조선은 그동안 어떤 길을 걸어왔는지 살펴보는 시간 마련했습니다. 공화국의 기치를 따라 달려온 지난 70년의결과를 총화하고, 공화국이 나아갈 방향도 함께 고민해보겠습니다.


오늘 특집방송에서는 먼저, 70년간 벌어진 남북한의 격차를 통계로 살펴보는 시간 마련했습니다. 이어서 공화국 창건 70돌을 바라보는 북한 인민들의 속마음을 담은 상황극도 준비했습니다. 끝으로 북중국경 지역에서 13년간 북한민주화 운동을 펼쳤던 유재길씨와 함께 북한 사회를 진단하고 변화와 발전을 위해 어떤 노력이 필요한 지, 이야기 나누겠습니다.


1. 통계로 본 남북한 70년

2. 드라마, 우리가 꿈꿨던 공화국, 우리가 살고 싶은 공화국

3. 대담, 북한 정부 수립 70년 평가와 미래를 위한 제언

진행: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이것이 조선의 공식 이름인데요.

민주주의는 국가의 주인은 인민이고, 모든 권력은 인민으로부터 나온다는 사상입니다.

공화국이란 개인이나 소수의 간부가 절대권력을 행사하고 특권을 누리는 걸 반대하는 정치체제입니다.

조선은 1948년 공화국과 민주주의를 내걸었지만 단 한번도 이름에 걸맞게 나라를 운영하지 않았습니다.

이제라도 인민이 주인인 나라, 특권과 차별이 없고 모두가 평등한 권리를 누리는 진정한 공화국을 만들어가길 바랍니다.

댓글 (총 0 개)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