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년 9월 14일 수요일 청춘통일

등록일 2016.09.14


우리 민족의 큰 명절 추석이 왔습니다. 이제 한 시간후면 음력 8월 15일 추석인데요, 사실 보통날 이 시간이면 모두 잠자리에 드셨을 시간이지만 아마 오늘 만큼은 아직 깨어계신 분들 많으실 것 같습니다. 내일 조상님 산소에 올릴 움직 준비로 어머니들은 바쁘실테구요. 아이들은 내일 예쁘게 차려입고 산소가서 친척들 만나고 맛있는 음식먹고 할 생각에 들떠서 쉽게 잠들지 못하고 있을 것 같네요. 이곳도 음식하느라, 고향내려가느라 또 고향에서 만난 친척들은 그동안의 안부를 주고받느라 쉬이 잠들지 못하고 있습니다. 남북이 많은 것이 달라지고 기념하는 명절들로 다르지만 이 추석 만큼은 같은 마음으로 같은 모습으로 맞이하고 있는 것 같아 마음이 훈훈해집니다. ...

(중략)

댓글 (총 0 개)
 
덧글 입력박스
덧글모듈
0 / 1200 bytes